메뉴바로가기

본문 내용으로 바로가기 메뉴으로 바로가기
천년토록 흘러 온 풍연(風煙)에 이끼가 내려앉고
첫화면으로 이동 > 문화재 > 국보 > 국보 제14호

국보 제14호

[국보 제14호]

영천 은해사 거조암 영산전(永川銀海寺居祖庵靈山殿)

영천 은해사 거조암 영산전(永川銀海寺居祖庵靈山殿) 사진
  • 분 류
  • 수 량
  • 지정일
  • 소재지
  • 시 대
  • 소유자
  • 관리자
  • 기 타
  • 불전
  • 1기
  • 1962.12.20
  • 경북 영천시 청통면 거조길 400-67
    은해사 거조암 (신원리)
  • 고려말
  • 은해사
  • 은해사
  • -

국보 제14호 거조사 영산전(靈山殿)은 봉정사 극락전(국보 제15호), 부석사 무량수전(국보 제18호), 수덕사 대웅전(국보 제49호) 등과 더불어 고려시대를 대표하는 목조건축물로 가장 규모가 크다. 영산전 해체 복원 시 발견된 묵서명(墨書銘)에 의해 고려 우왕 원년(1375년)에 건립된 것으로 알려졌다.

영산전에 봉안된 나한상은 청화화상이 부처님의 신통력을 빌려 앞산의 자연석을 채취하여 조성했다고 전하며, 십대제자상과 십육 나한상, 그리고 오백나한상으로 모두 526구이다.

고려시대에 널리 성행한 나한신앙은 기우와 치병, 그리고 극락왕생을 염원하고 나라가 위난에 처했을 때 외적을 물리칠 것을 기원하면서 우리민족과 애환을 같이 해왔다. 나한상의 형상은 한국인의 정서와 조상들의 모습을 사실적으로 표현하고 있어 우리나라 전통불교 미술에서 높이 평가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