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

본문 내용으로 바로가기 메뉴으로 바로가기
천년토록 흘러 온 풍연(風煙)에 이끼가 내려앉고
첫화면으로 이동 > 문화재 > 보물 > 보물 제741호

보물 제741호

[보물 제741호]

전 대구 동화사 비로암 삼층석탑 납석사리호
(傳大邱桐華寺毘盧庵三層石塔蠟石舍利壺)

전 대구 동화사 비로암 삼층석탑 납석사리호<br />(傳大邱桐華寺毘盧庵三層石塔蠟石舍利壺)  사진
  • 분 류
  • 수 량
  • 지정일
  • 소재지
  • 시 대
  • 소유자
  • 관리자
  • 기 타
  • 사리장치
  • 1기
  • 1982.12.7
  • 서울 중구 필동로1길 30
    동국대학교 박물관
  • 통일신라
  • 동국대학교
  • 동국대학교
  • -

전 대구 동화사 비로암 삼층석탑 납석사리호(傳大邱桐華寺毘盧庵三層石塔蠟石舍利壺)는 동화사 비로암 삼층석탑(보물 제247호) 내에서 발견된 통일신라시대의 사리 항아리이다.

사리를 탑에 보관하기 위해 사용된 이 항아리는 높이 8.3㎝, 구연부 지름 8.0㎝, 밑지름 8.5㎝이다. 현재는 4개의 조각으로 깨졌고, 뚜껑도 없어졌으며 몸통도 완전하지 않은 상태이다. 이와 같은 손상은 도굴 당시에 입은 피해로 추정된다.

몸통에는 가로, 세로로 칸을 내어 7자 38행의 글자를 음각하였다. 글 중에는 이 항아리가 신라 민애왕(재위 838∼839)을 위하여 건립된 삼층석탑과 연관이 있으며, 민애왕의 행적들이 꼼꼼하게 적혀있다. 또한 경문왕 3년(863)에 삼층석탑이 세운 것으로 기록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