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

본문 내용으로 바로가기 메뉴으로 바로가기
천년토록 흘러 온 풍연(風煙)에 이끼가 내려앉고
첫화면으로 이동 > 문화재 > 보물 > 보물 제1607호

보물 제1607호

[보물 제1607호]

대구 동화사 목조약사여래좌상 복장전적
(大邱桐華寺木造藥師如來坐像腹藏典籍)

대방광불화엄경(大方廣佛華嚴經) 권제일(券第一) 사진대방광불화엄경(大方廣佛華嚴經) 권제일(券第一)
대방광불화엄경(大方廣佛華嚴經) 권제이십오(券第二十五) 사진대방광불화엄경(大方廣佛華嚴經) 권제이십오(券第二十五)
대방광불화엄경(大方廣佛華嚴經) 권제육십삼(券第六十三) 사진대방광불화엄경(大方廣佛華嚴經) 권제육십삼(券第六十三)
지장보살본원경(地裝菩薩本願經) 사진지장보살본원경(地裝菩薩本願經)
무상의경(無上依經) 권하(券下) 사진무상의경(無上依經) 권하(券下)
대보적경(大寶積經) 권제구십사(券第九十四) 사진대보적경(大寶積經) 권제구십사(券第九十四)
묘법연화경(妙法蓮華經) 권제사-칠(券第四-七) 사진묘법연화경(妙法蓮華經) 권제사-칠(券第四-七)
  • 분 류
  • 수 량
  • 지정일
  • 소재지
  • 시 대
  • 소유자
  • 관리자
  • 기 타
  • 전적류
  • 7점
  • 2009.02.23
  • 대구 동구 팔공산로 201길 41
    동화사(도학동)
  • 조선시대
  • 동화사
  • 동화사
  • -

대구 동화사 대웅전에 봉안되어 있는 목조석가여래삼불좌상 중 약사여래의 복장 전적 7종이다. 대웅전은 1725년에 중창하여 1727년(영조 3)에 삼세불좌상을 조성하여 봉안하였고 조성과 동시에 복장불사가 이루어져 그 발원문이 각각 삼세불에서 수습되었다.

석가모니불에는 12종의 자료, 아미타불에는 6종이 복장되었으며, 약사불에 32종으로 가장 많이 복장되었다. 그 중 간기가 있는 것은 1417년(태종 17)부터 1725년(영조 1)사이의 것이고, 간행기록이 없는 것은 고려 중기부터 조선 후기에 해당하 며 약사불이 조성된 이전의 것들이 대부분이다.

대방광불화엄경(大方廣佛華嚴經) 권제일(券第一) 사진

1. 대방광불화엄경(大方廣佛華嚴經) 권제일(券第一)은 판심제의 ‘貞元一’로
보아 고려 예종 7년(1153년)에 새긴 목판본으로 추정된다.
대방광불화엄경 정원본(貞元本)은 해인사 사간판(寺刊板)이다. 이 화엄경판은
고려대장경을 새길 때 저본으로 사용했다.

크기 : 21.9 × 14.1㎝

대방광불화엄경(大方廣佛華嚴經) 권제이십오(券第二十五) 사진

2. 대방광불화엄경(大方廣佛華嚴經) 권제이십오(券第二十五)는 12~13세기에
해인사에서 새긴 것으로 추정되며, 이 화엄경판은 고려대장경을 새길 때 저본
으로 사용했다.

크기 : 31.6 × 12.0㎝

대방광불화엄경(大方廣佛華嚴經) 권제육십삼(券第六十三) 사진

3. 대방광불화엄경(大方廣佛華嚴經) 권제육십삼(券第六十三)은 12~13세기에
해인사에서 새긴 것으로 추정되며, 이 화엄경판은 고려대장경을 새길 때 저본
으로 사용했다.

크기 : 31.6 × 12.0㎝

지장보살본원경(地裝菩薩本願經)  사진

4. 지장보살본원경(地裝菩薩本願經)은 발문과 묵서지기에 의하면, 성종 5년
(1474년)에 견성사(堅城寺)에서 간행한 경판에서 예종의 계비 인순왕후(仁順王
后) 한씨(韓氏)가 조모인 신숙화의 처 김씨의 영가천도를 위하여 성종 12년
(1481년)에 인출한 7부 중의 1건이다.

크기 : 24.0 × 17.3㎝

무상의경(無上依經) 권하(券下) 사진

5. 무상의경(無上依經) 권하(券下)는 상지(橡紙)에 필서한 14세기의 은사경
(銀寫經)으로 고려 말 사경연구의 중요한 자료이다.

크기 : 31.0 × 11.5㎝

대보적경(大寶積經) 권제구십사(券第九十四) 사진

6. 대보적경(大寶積經) 권제구십사(券第九十四)는 상지(橡紙)에 필서한
14세기의 은사경(銀寫經)으로 고려 말 사경연구의 중요한 자료이다.

크기 : 31.5 × 11.0㎝

묘법연화경(妙法蓮華經) 권제사-칠(券第四-七) 사진

7. 묘법연화경(妙法蓮華經) 권제사-칠(券第四-七)은 태종 17년(1417년)에
함양군부인(咸陽郡夫人) 박씨(朴氏) 등이 먼저 돌아간 부모의 천도를 위하여
인출한 4부 중의 1부이다.
조선 초기 민간의 불교신앙 연구와 서지학 연구에 자료가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