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바로가기

본문 내용으로 바로가기 메뉴으로 바로가기
천년토록 흘러 온 풍연(風煙)에 이끼가 내려앉고
첫화면으로 이동 > 문화재 > 보물 > 보물 제1772호

보물 제1772호

[보물 제1772호]

대구 동화사 삼장보살도(大邱桐華寺三藏菩薩圖)

대구 동화사 삼장보살도(大邱桐華寺三藏菩薩圖) 사진
  • 분 류
  • 수 량
  • 지정일
  • 소재지
  • 시 대
  • 소유자
  • 관리자
  • 기 타
  • 보살도
  • 1폭
  • 2012.08.24
  • 대구 동구 팔공산로 201길 41
    동화사(도학동)
  • 조선시대
  • 동화사
  • 동화사
  • 화고 176.5㎝ / 화폭 274㎝

하늘과 땅, 지하의 중생을 제도하는 천장(天藏)보살, 지지(地持)보살, 지장(地藏)보살을 묘사한 불화이다. 삼장보살이란 명칭은 경전에 없어 그 유래를 알 수 없으나 다만 조선시대 수륙재(水陸齋)로 유행했던 것으로 추측한다.

16세기 이전의 삼장보살도는 대부분이 해외에 유존하고, 그나마 17, 18세기 초에 제작된 석탑사 삼장보살도(1699년)나 대구 파계사 삼장보살도(1707년) 조차 그 소재가 불분명한 상황에서 동화사 삼장보살도가 갖는 회화사적 의의는 크다고 하겠다.